• 최종편집 2019-04-24(목)

김복규 前의성군수, 의성조문국박물관에 도서 기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2.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qhrrb_01.jpg

 

의성조문국박물관은 김복규 前의성군수가 평생 동안 모아온 역사도서(조문국 관련 역사서) 500여권을 기증해 왔다고 밝혔다. 

 

기증한 도서는 사마천의 사기, 삼국사기 등 역사관련 서적이 대부분이다.

전임 군수는 옛 의성지역의 고대 읍락국가 조문국에 대하여 관심이 많아 관련 도서를 수집했으며 조문국에 대해 연구하기 위해서 모은 책인 만큼 의성조문국박물관에 연구 자료로 활용 하는 것이 좋을 것 같아 기증을 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김복규 전군수는 고향이 의성군 금성면 운곡리로 어렸을 때부터 의성 금성산 고분군에서 친구들과 뛰어 놀았다고 한다.

 

군수 재직 당시 옛 조문국을 되살리기 위해 의성조문국박물관을 건립하였으며 조문국의 정체성을 되찾기 위해서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김복규 전임군수는 도서를 기증하면서 “의성조문국박물관에서 기증한 도서를 잘 활용하여 주기를 바라며, 조문국 연구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는 당부를 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226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복규 前의성군수, 의성조문국박물관에 도서 기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