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2(화)

의성군,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공모 선정

- 안계면 230억 원 규모의 주민복지 인프라 구축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4.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tjswjd_01.jpg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이웃사촌 청년시범마을사업의 교두보 역할을 할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지역발전투자협약제도는 지방자치단체가 지역의 발전을 위한 중장기 계획을 수립하면 중앙정부는 안정적인 예산을 지원하여, 중앙과 지방이 지역의 현안을 함께 협약해 풀어가자는 취지로 만들어진 제도로서 행안부, 국토부, 보건복지부, 문화관광부 등에서 시행하던 기존의 개별적 사업을 하나의 패키지로 구성하여 사업추진의 신속성과 일괄성을 보장하는 것이 사업의 주요골자이다.
 
 의성군은 안계면 일원을 대상으로 지역민들의 복지 및 출산인프라 구축, 청년허브센터 건립 등 주민편의 중심의 중기계획을 수립하여 금년 1월 도 예비 대상자로 선정되었으며, 지난 달 27일 의성군수가 직접 발표자로 참여한 대면심사를 거친 후 최종 선정 되었다.
 
 의성군은 안계면 일원이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됨에 따라 국비 100억 원을 포함해 총 23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오는 2021년까지 지역민들을 위한 여성·출산돌봄지원, 작은영화관 등 문화·복지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이며, 이웃사촌 청년시범마을 사업으로 조성될 특화농공단지, 반려동물문화센터와 연계된 청년허브센터등을 건립하여 두 사업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지역발전투자협약제도는 우리가 필요한 사업을 우리의 손으로 만들어 가는 사업이다. 기존의 사업들이 관에서 주도한 사업이라면 이번 사업은 주민들의 참여로 이루어지는 사업이므로 다양한 방법으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주민들 삶의 만족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76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성군,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공모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